엘지냉정수기렌탈

정수기를 렌탈로 사용하면서 자주 사용하지도 않는 온수기능이

있다고 아직도 렌탈요금 더 내시면서 사용중이세요?

이제는 그만하고 냉정수기를 사용하는게 좋지 않을까요

생각보다 온수를 많이 사용하지 않고 있는데

굳이 냉온수 정수기를 사용하는분 꾀 있으시더라구요

좀더 현실적인 소비가 필요한 시기입니다.

엘지냉정수기렌탈에 대해서 이야기 한번해볼까요?

많은 정수기 중에서 왜 엘지냉정수기렌탈일까요

바로 대기업의 면모다운 서비스가 그 선정기준이

아닐까 생각을 합니다 . 그럼 어떤서비스 기능이 있을까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토탈케어 1,2,3

직수정수기인거는 다들 알고 계실거고

직수정수기 내부의 직수관을 1년마다 한번씩

무상으로 교체를 해준다고 합니다. 국내에서

엘지정수기를 제외하면 누구도 할수없는 서비스

인정하시죠!

그리고 2단계로 할수있는 살균케어입니다.

자동으로한번 수동으로 원한때마다~

그리고 대박인 서비스~ 국내에서 유일하면서

최초로 진행하는 3개월마다 무상방문 살균케어

입니다. 4개월에서 심지어 정수기 관리를 6개월

마다 한번씩 하는 회사들과의 비교는 할수가 없죠!

이정도면 엘지냉정수기렌탈 자랑할만하지 않나요?

엘지냉정수기렌탈은 아시다싶이 직수형정수기

입니다. 냉수부분은 스테인리스냉수관과 순간냉각

기술을 사용해서 언제든 시원한 냉수를 마실수가 있

습니다.

컴프레서만 보더라도 인버터 방식이라서

기존의 방식보다 에너지 소모를 15%나 아낄수

있습니다. 그러다보니 정수기 에너지등급이 당연히

1등급이겠지요? ^^ 그리고 컴프레서의 무상보증기간은

10년 !! 고장걱정할 이유가없습니다.

엘지냉정수기가 온수기능이 없으니 디자인까지

변동이 있을거라고 생각을 하지는 마시자구요

냉온정수기랑 모두 동인합니다. 슬림한 디자인에

업다운방식과 스윙방식의 노즐이 움직임 선택

외관의 디자인까지 동일합니다.

얼핏보면 냉온정수기인지 냉정수기인지

전혀 구분을 못하죠~

 

정수기의 디스펠레이를 보기전까지는

구분을 할수가 없습니다 . 디스플레이 디자인도

모두 동일합니다. 간단한 터치한번으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단. 여기서 온수의 기능만 제외를

시켰다고 생각을 하면되는군요

원하는 냉수의 정량을 선택해서 사용할수도

있으니 참 편리합니다

정수기 소개하면서 정수기 필터 이야기를 빼먹을수는

없겠지요? 엘지냉정수기의 필터틑 수은,납,비소,카드뮴,알루미늄

,철,동의 7가지의 중금속도 꼼꼼하게 제거를 해주는

세븐트랩필터 시스템으로 하고있습니다.

3단계의 복합필터로 물속세균쯤은 걱정없이 걸러줍니다.

그리고 냉정수기의 필터 위생상태를 알려주는

청정램프가 있어서 필터의 교체시기를 쉽게 확인할수

있습니다. 램프색상이 붉은빛으로 변하면 필터의

교체시기가 되지않아도 교체가 가능합니다.

엘지냉정수기렌탈을 한다면 정수기관리 나의

물마시는 습관등등을 스마트폰으로 관리까지

받을수가 있네요 바로 iot기능이라고 말하는거죠^^

정말 요즘은 스마트폰없이 어떻게 생활한지..

좋으면서도 한번씩은 스마트폰없이 생활하는 두려움

까지 오는거보면 저도 중독인가봅니다…

 

엘지냉정수기렌탈이 이정도의 기능과 서비스 를

자랑하고 있으니 작년 정수기부분의 소비자 조사를

1위를 하는거 아니가 합니다.

이런 저런 소소한 기능까지 신경을 쓴 흔적이

여기 저기보이는 정수기라는점 인정을 해야겠지요

보시다싶이 엘지냉정수기렌탈은 다른 기능과

서비스는 기존의 냉온정수기와 비교를 해서

모두 동일하다는걸 알수가있습니다.

단지 온수기능만을 제외한 정수기지요

덕분에 렌탈요금이 월 몇천원씩 저렴해지는

효과를 볼수있습니다.

이제 사용도 하지않는 온수 성능때문에 렌탈요금

비싸게 지불하지말고 경제적으로 생각해서

엘지냉정수기렌탈하시는건 어떨까요?

 

엘지냉정수기렌탈에 대한 좀더 자세한 상담이나

문의는 전문상담원을 통해서 확인한번은 필수

겠습니다. 생각보다 많은 혜택이 기다려요

 

lgcare7.co.kr

클릭↓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Proudly powered by WordPress | Theme: Baskerville 2 by Anders Noren.

Up ↑